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북대 총장 '미투' 담화문..."진상조사위·전수조사"

기사승인 2018.04.20  16:56:28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상동 "해당 교수 보직해임, 엄정 조사·예방교육 강화" / 여성단체 "사과·책임 없나...피해자 보호부터"


경북대학교 김상동 총장이 교내 K교수의 제자 '성추행' 미투 폭로 사태 하루 만에 담화문을 냈다.

   
▲ 김상동 총장
김 총장은 20일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이 제기한 경북대 '#미투(Me Too.나도 고발한다)'에 대해 심히 유감으로 생각한다"며 "본부는 2008년 발생한 해당 사건을 심각하게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이어 "사건을 인지한 이튿날인 지난 19일 대책회의를 열어 해당 교수를 보직해임했다"고 말했다.

또 "본부 보직자를 뺀 학내·외 인사로 구성된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법과 학칙에 따라 엄정히 조치하기로 했다"면서 "재발방지를 위해 학내 성희롱과 성폭력 실태 파악을 위한 '전수조사'도 실시하고 학내 구성원들에 대한 성폭력 예방교육도 강화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이번 일을 계기로 모든 학내 구성원이 서로 인권을 존중하는 건전한 대학 문화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상임대표 강혜숙) 측은 진상조사위 구성과 전수조사는 "환영한다"면서도 "사과나 책임 통감 없이 유감으로 입장을 갈무리한 김 총장의 태도가 심히 아쉽다"고 지적했다.

강혜숙 상임대표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현재 여교수협회 측과 긴밀히 논의 중"이라며 "피해자와도 계속 소통을 하며 대학이 어떻게 약속을 지키는 지 지켜볼 것"이라고 했다. 남은주 대구여성회 대표는 "진상조사위, 전수조사 부분은 긍정적이지만, 가장 중요한 피해자 보호 가이드라인이 빠져 아쉽다"며 "현장에서 2차 가해가 있다는 말도 들려 우려스럽다. 피해자부터 보호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 "미투"...K교수 10년 전 제자 성추행 고발 기자회견(2018.4.19)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 경북대학교 / 사진.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앞서 19일 대구경북여연, 전국여성노조대구경북지부는 "K교수가 2008년 대학원생 A씨에게 강제 키스를 하거나 팔과 손을 붙잡은 뒤 나가지 못하게 막고 껴안는 등 1년간 상습 성추행을 했다"고 폭로했다. 특히 "당시 A씨가 징계를 요구했으나 동료 교수들은 회유·협박했다"며 "규정에 없는 '자율징계(3년 기자재 지원 금지 등)'를 전제로 민·형사 이의를 제기하지 않는다'는 합의도 강요했다"고 했다.

이어 "K교수는 2016년 '성폭력상담소' 소장과 학생부처장 보직까지 맡았다"고 밝혔다. 때문에 이들 단체는 문성학 교학부총장을 만나 ▲진상조사단 구성 ▲징계위 회부 ▲ 피해자 보호·2차 피해 방지 ▲학내 성폭력 실태 전수조사를 요구했다. 미투 하루 만에 경북대는 진상조사위 구성에 나섰다.


경북대학교 김상동 총장 담화문 전문

경북대학교는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이 제기한 경북대학교 #Me too 사안에 대해 심히 유감으로 생각합니다.

경북대학교 본부는 2008년도에 발생한 해당 사건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사건을 인지한 이튿날인 4월 19일 교학부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대책회의를 개최하였습니다.

그 결과 우선 해당 교수를 보직해임하고, 본부 보직자를 제외한 학내·외 인사로 구성된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법과 학칙에 따라 엄정히 조사하고 조치하기로 하였습니다.

아울러, 경북대학교는 재발방지를 위해, 학내 성희롱·성폭력 실태 파악을 위한 전수 조사를 실시할 것이며, 학내 구성원에 대한 성폭력 예방교육 또한 강화할 것입니다.

경북대학교는 이번 일을 계기로 모든 학내 구성원이 서로 인권을 존중하는 건전한 대학 문화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습니다. 

2018. 4. 20.
경북대학교총장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저작권자 © 평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