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성청소년에게 생리대 보편 지급을 촉구한다

기사승인 2019.08.12  14:30:35

공유
default_news_ad1

[성명]

여성청소년에게 생리대 보편 지급을 촉구한다
생리대를 지급받기 위해 ‘가난’을 증명해야 하는가?
-여성청소년에게 생리대 보편 지급을 촉구한다.


 8월 12일 오늘은 국제 청소년의 날이다.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은 건강한 우리 사회의 미래와 동의어이다. 최근 사회적으로 여성주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여성청소년들이 겪고 있는 문제도 새롭게 부각되었다. 청소년이 자신의 정체성을 긍정적이고 건강하게 갖는 것은 무엇보다 중요하며 이는 여성만이 아니라 우리 사회의 구성원 모두가 공감해야 할 일이다.

그런 이유에서 정의당 대구시당 여성위원회(위원장 배수정)는 오늘 국제 청소년의 날을 맞아 여성청소년에게 생리대를 보편 지급할 것을 촉구한다.
정부는 2016년 ‘깔창 생리대’ 논란 이후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생리대를 지원하고 있다. 이는 생리대 지급이 여성건강권과 관련한 국가의 공적 서비스라는 점을 인식한 것으로 환영할 일이다. 그러나 생리대를 지급받기 위해 가난을 '증명'해야 한다는 점에서 낙인효과를 주고 이는 여성으로서의 정체성을 부끄럽게 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제는 생리대를 선별적으로 지급하면서 생기는 문제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해결의지를 보여야 한다.
특정 계층 일부의 문제가 아니라 여성 일반의 건강에 관한 보편적인 문제임을 인지하고, 여성청소년들이 여성으로서의 긍정적인 정체성을 갖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생리대 지급이 공적인 보건서비스가 되어야 한다.

여성이 건강권을 지키는데 자신의 가난함을 증명할 필요는 없다.
이를 위한 첫걸음으로써 여성청소년에게 생리대의 보편적 지급을 촉구한다.

2019년 8월 12일

정의당 대구시당 여성위원회

평화뉴스 pnnews@pn.or.kr

<저작권자 © 평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