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토착 빨갱이·종북좌파"...색깔론에 얼룩진 달서병 TV토론

기사승인 2020.04.09  17:33:00

공유
default_news_ad1

- 거친 표현 난무...통합당 김용판 "종북좌파 독재정권", 공화당 조원진 "토착 빨갱이 모인 문재인 정권"
검증·정책 실종, 한때 "박근혜 팔지마" 설전도...민주당 김대진 "아직 공안의 관점, 국회 들어가도 걱정"


'빨갱이'에 '종북좌파'. 대구 달서구병 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TV토론이 색깔론에 얼룩졌다.

해당 지역구 현역 국회의원인 조원진 우리공화당 후보는 9일 대구MBC 토론에서 국방 외교 관련 후보자 공통 질문에 "문재인 정권은 친중, 친북, 종북 정권"이라며 "토착 빨갱이들이 모인 게 문재인 정권"이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의 군사권한은 북한에 갖다주고 한미동맹은 깰려고 하고 한미일 삼각연대는 훼손하고 있다"면서 "문재인 정권이 하는 외교 안보로 인해 국격이 떨어졌다"고 덧붙였다.

 
 
▲ 21대 국회의원 선거 대구 달서구병 우리공화당 조원진 후보(2020.4.9) / 캡쳐.대구MBC

이어 "문재인 정권 때문에 나라가 망했고, 대구경북이 제일 먼저 망했다"며 "대구 인사는 다 죽었다. 대구 예산은 찬밥이 됐다. 이대로 두면 안된다"고 말했다. 정부의 코로나19 전 가구 재난지원금 지원에 대해서도 "나라가 미쳐가서 돈으로 다 해결하려고 한다"면서 "좌파정권은 그럴 수 있다"고 했다.

'박근혜 탄핵 반대' 주축 세력 이른바 '태극기 부대', '아스팔트 우파' 정치적 스피커인 조 후보는 토론 내내 현 정권 공격에 매진했다. 특히 과거 민주화 세력을 폄훼한 '빨갱이' 단어를 써가며 상대방을 조롱했다. 조 후보는 2018년에는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미친 XX"라는 막말을 해 논란이 된 바 있다. 세월호 참사 유족 비하로 8일 제명된 미래통합당 차명진 전 후보도 "문재인 빨갱이" 발언으로 지난해 적절성 시비에 휩싸였었다. 이처럼 거친 표현이 토론에 난무해 검증과 정책은 실종됐다.

 
 
▲ 미래통합당 김용판 달서구병 후보(2020.4.9) / 캡쳐.대구MBC

통합당 김용판 후보도 색깔론에 뛰어들었다. 그는 "이번 선거는 문재인 정부 중간 평가 선거"라며 "나라를 거덜낸 내로남불 막무가내 좌파독재정권을 심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종북좌파와 우한코로나를 묵묵히 이겨낸 승리의 교두부를 대구가 만들고 있다"면서 "자유 우파 중심인 통합당으로 똘똘 뭉쳐달라"고 했다. 역시 이념 색깔론을 들고나와 본인의 의견을 피력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달서구병 후보(2020.4.9) / 캡쳐.대구MBC

더불어민주당 김대진 후보는 아쉬움을 나타냈다. 김 후보는 조 후보를 향해 "3선 의원인데 12년간 무엇을 했는지도 모르겠고, 최근에는 지역구 관리도 소홀한 것 같다"며 "공약 고민은 없고 실천할 의지도 없어보여 아쉽다"고 비판했다. 또 김용판 후보에 대해선 "아직도 공안 경찰 관점을 가지고 있는 게 아니냐"면서 "이대로 국회에 들어가서도 어떤 태도로 국정에 임할지 걱정스럽다"고 지적했다.

이 밖에 김용판, 조원진 두 명의 '보수정당' 후보는 한때 '보수통합'과 '박근혜'를 놓고 설전을 벌였다. 김 후보는 "박 전 대통령이 옥중서신에 기존 거대 당들의 하나된 모습을 바란다고 절절히 친필을 썼는데 조 후보는 독선으로 우파를 분열시켰다"고 공격했다. 그러자 조 후보는 "황교안 대표 측근 한선교, 원유철, 박완수 사무총장에게 조건 없이 만나자고 제안했지만 아직 전화가 없다"면서 "공화당을 찬밥신세로 만든 건 황 대표"라고 반박했다. 또 "유승민계 19명, 김무성계 15명, 안철수계 5명, 이언주계 4명은 공천했다. 대구경북 정치인들은 정신차려야 한다"고 했다. 김 후보는 "박근혜 팔이하지 마라. 순수한 마음으로 통합하라"면서 "견강부회로 내 의도를 매도하는 것에 매우 유감"이라고 밝혔다.

평화뉴스 김영화 기자 movie@pn.or.kr

<저작권자 © 평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